2022 지니뮤직어워드, 11월 8일 개최 확정
2022 지니뮤직어워드, 11월 8일 개최 확정
  • 한경자 기자
  • 승인 2022.09.14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지니뮤직어워드,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3년 만에 오프라인 시상식 재개
다시 음악과 하나되는 무대 선사할 것… ‘Play Again, Play GMA’ 슬로건 공개
글로벌 K-POP 아티스트 한 자리에 모여 팬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의 장 기대

【시사매일닷컴 한경자 기자】지니뮤직(대표이사 박현진)이 오는 11월 8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2022 지니뮤직어워드(2022 GMA)’를 단독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니뮤직어워드’는 지니뮤직이 2018년 처음 개최한 시상식으로, 당시 MBC 플러스와 공동 주최해 음악 플랫폼과 방송사가 처음 시도한 컬래버레이션 시상식으로 화제가 됐다. 이어 2019년에는 엠넷(Mnet) 디지털 채널 M2와 함께 새로운 디지털 음악 시상식 컨셉을 선보여 K-POP 어워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지니뮤직은 2019년 지니뮤직어워드 개최 이후 3년 만에 오프라인 개최 소식을 알리며, 펜데믹으로 중단됐던 시상식이 다시 부활해 음악과 하나 되는 무대를 선사한다는 메시지를 담은 슬로건 ‘Play Again, Play GMA’를 공개했다.

지니뮤직어워드는 지금까지 마마무, 방탄소년단, 워너원, 우주소녀, 있지(ITZY), 청하,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 등 글로벌 K-POP 아티스트들이 한 자리에 모여 팬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해왔다. (아티스트 명 가나다순)

특히 2018년 방탄소년단과 찰리푸스의 컬래버레이션, 2019년 청하와 댄서 100인의 대규모 컬래버 스테이지 등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스페셜 무대로 큰 화제를 모았다. 이번 ‘2022 지니뮤직어워드’에서는 어떤 아티스트들의 특급 무대가 기다리고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2022 지니뮤직어워드’는 오는 10월 초 각 시상 부문 및 후보를 공개하고 투표를 진행하며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