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자상한 기업2.0’에 선정돼
SK에코플랜트 ‘자상한 기업2.0’에 선정돼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1.06.03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지능형 혁신기업 육성 위해 중기부와 업무협약 체결

【시사매일 김태훈 기자SK에코플랜트(SK건설)자상한 기업으로 선정됐다. ‘자상한 기업이란 전통적인 협력사 위주의 상생협력을 넘어 대기업이 보유한 역량과 노하우 등의 강점을 미거래기업소상공인까지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을 일컫는다.

중소벤처기업부는 3일 서울 종로 소재 지플랜트에서 SK에코플랜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와 함께 상생 오픈 플랫폼을 통한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ESG한국판뉴딜탄소중립, 코로나19 조기 극복 등 시의성 있는 중점분야의 기업을 사전 선정하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과의 입체적 연결로 새롭게 추진하는 자상한 기업 2.0’의 네 번째 협약이라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SK에코플랜트는 최근 건설업을 넘어 연결의 리더십을 발휘해 ESG를 선도하는 아시아 대표 환경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해 SK건설에서 사명을 변경하고, 앞으로 지구를 위한 친환경 아이디어와 혁신 기술을 진정성 있게 심어 나갈 계획이라 밝힌 바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에코플랜트는 회사와 협력사의 기술혁신을 위한 기술 수요 발굴 프로그램을 상시 진행하고, 발굴된 기술에 대해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 전문상담을 제공하고 공동 기술개발을 추진한다.

뿐만 아니라 개발된 제품을 대상으로 200억원 규모의 시범 구매를 추진해 실제 프로젝트에 도입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며, 1200억원 규모의 자체 펀드를 조성해 친환경, 지능형 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업에 투자할 예정이다.

또한 협업기관이 보유한 공간과 SK에코플랜트가 보유한 공간을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 개방형 형태로 제공하기로 했다.

이밖에 협력사와 스타트업이 필요로 하는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기술혁신을 도출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회사와 협력기관이 보유한 교육프로그램을 협력사와 스타트업에게도 제공한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기업의 지속 가능한 경영과 기후변화 대응이 중요한 상황에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들이 SK에코플랜트와의 협업을 통해 많은 기회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중기부는 앞으로도 ESG한국판뉴딜탄소중립 분야의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입체적 연결을 통해서 미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