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365’ 중고차 정보 포털로 우뚝
‘자동차365’ 중고차 정보 포털로 우뚝
  • 최승준 기자
  • 승인 2019.05.14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픈 16개월만에 조회건수 180만건 넘어서

【시사매일 최승준 기자】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지난해 1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자동차 365(www.car365.go.kr)‘의 조회건수가 180만 건을 넘어서는 등 개시 1년 4개월 만에 자동차 종합정보포털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자동차365’는 인터넷 접속건수가 172만1,260건, 모바일 조회실적이 8만1160건으로 서비스 개시 16개월 만에 조회수 180만 건(일평균 3716명)을 돌파했고, 모바일 앱 다운로드 건수도 3만2077건에 이른다. 특히 지난 1년 간의 이용실적 대비 올해 4개월 간의 이용실적이 대폭 증가했다.

지난 1년 간 총 조회건수가 54만여 건이었으나 올해 4개월 간 조회건수(약 120만 건)가 작년 대비 2배이상 증가해 누적 조회건수가 180만 건을 넘어섰다.

올해 이용실적이 급증한 이유는 능동형 알리미 서비스(Push), 중고차 거래와 관련 유용한 정보(등록비, 중고차 시세, 세금 체납 등), 고속도로 통행 정보 서비스 등 국민의 생활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한 것에 기인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유권 등 명의변경, 저당권 설정변경, 정비이력, 제작결함(리콜) 정보 등을 소유자가 신청하면 처리결과를 자동으로 알려주는 서비스이다.

특히, 자동차 안전과 직결되는 ‘자동차 제작 결함(리콜)’ 정보는 능동형 알리미(PUSH) 서비스뿐만 아니라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제공하는 자동차제작결함 자료를 ‘자동차리콜센터’ 항목에서 별도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한편, 국토부 이대섭 자동차운영보험과 과장은 "주유소 유가 정보, 중고차 실제 매물 정보 등 국민에게 필요한 정보 개방을 확대하는 등 ‘자동차 365’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