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사상 최대 항공권 할인 ‘사이다 특가'…18일까지 판매
에어서울, 사상 최대 항공권 할인 ‘사이다 특가'…18일까지 판매
  • 최영철 기자
  • 승인 2019.01.16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동남아,괌 등 국제선 노선 99% 이상 할인
항공운임 1000원에, 편도총액 3만6900원
18일까지 매일 오전 11시 전 노선 특가 오픈

【시사매일닷컴 최영철 기자】에어서울이 14일부터 진행하고 있는 ‘사이다 특가’ 이벤트가 하루 동시 접속자 50만 명을 돌파하는 등 뜨거운 열기가 3일째 지속되며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에어서울(대표조규영)은 14일부터 오는 18일까지 국제선 항공권을 최대 99% 이상 대폭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는 ‘사이다 특가’를 진행 중이다.

에어서울 전 노선을 대상으로 하는 사상 최대 규모의 정기 세일 이벤트로, 첫 날부터 동시 접속자 수가 하루 50만 명을 돌파하는 등이제까지 가장 열광적인 관심을 불러 일으켰으며,신규 회원 가입자 수도 이벤트 전일 대비 500% 증가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일본 편도 항공운임이 1,000원으로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한 일본 편도 총액 금액이36,900원의 파격적인 가격으로 이벤트 시작 전부터 홍보가 많이 되다 보니,이벤트 시작부터 24시간 넘게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랭크되는 등 소비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며 “현재 사이다 특가 항공권은 약 50%의 수량이 남았으며, 18일까지 매일 오전 11시에 나머지 특가분을 순차 오픈할 예정이다.이벤트가 종료할 때까지 더욱 안정적인 구매가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8일까지 계속되는 ‘사이다 특가’는 편도 총액(유류세+항공세) 기준일본 △동경 4만1900원~ △오사카, 후쿠오카,오키나와,다카마쓰 3만9900원~ △시즈오카,요나고,히로시마,도야마,구마모토 3만6900원~ △삿포로 4만1900원부터, 동남아/괌 노선은 △홍콩 4만9900원~ △다낭,보라카이 5만9900원~ △코타키나발루,씨엠립 6만9900원~ △괌 7만9900원부터이다.

한편 탑승 기간은 오는 3월 3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