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펙트럼, 7일 신촌 지니뮤직 스트리트서 라이브 컴백무대 펼쳐
스펙트럼, 7일 신촌 지니뮤직 스트리트서 라이브 컴백무대 펼쳐
  • 김용환 기자
  • 승인 2018.11.07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펙트럼(지니뮤직 제공)

【시사매일 김용환 기자】그룹 스펙트럼이 7일 저녁 7시 신촌 지니뮤직스트리트에서 화려한 버스킹 컴백 무대를 연다. 두 번째 미니앨범 ‘Timeless moment’을 내고 새롭게 활동을 시작하는 그룹 스펙트럼은 저녁 7시 버스킹공연으로 팬들에게 라이브로 최초로 신곡무대를 공개한다.

그룹 스펙트럼은 라이브로 두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What do I do’를 들려주는 것은 물론 1집 데뷔곡 ‘불붙여’ 등 스펙트럼의 색깔을 보여줄 다양한 노래와 무대를 준비했다. 멤버들이 직접 라이브 버스킹공연 구성회의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팬들에게 새로운 느낌의 라이브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 5월 데뷔해 ‘불붙여’로 활동했던 그룹 스펙트럼은 4개월만에 미니앨범으로 컴백하며 신인그룹이지만 내공있는 실력파 싱어송라이터 그룹으로 불려왔다. 데뷔 타이틀 곡 ‘불붙여’를 작곡한 코드나인이 이번 앨범 프로듀싱을 맡았다.

또한 멤버들이 타이틀곡 ‘왓 두 아이 두’ 작사에 참여했다. 음악을 만들고 음악을 표현하는 신인 보이그룹 스펙트럼은 서정적이면서 강렬한 비트로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타이틀 곡 ‘왓 두 아이 두’로 새로운 도약을 꿈꾸고 있다.

지니뮤직 김지훈 유통마케팅 팀장은 “보이그룹 스펙트럼이 라이브 버스킹으로 앨범활동을 시작한다”며 “라이브 음악실력과 강렬한 퍼포먼스를 동시에 즐기는 멋진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