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내달부터 미주 전 노선 매일 운항
아시아나항공, 내달부터 미주 전 노선 매일 운항
  • 최영철 기자
  • 승인 2018.04.24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나 A350 4호기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이 미주 전 노선 매일 운항에 들어간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음달 1일부터, 인천·시카고 노선을 주 7회로 증편 운항할 계획으로, 이를 통해 현재 운영중인 인천 출·도착 미주 왕복 전 노선(△LA △뉴욕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시애틀 △하와이)에서 매일 운항을 실시하게 된다.

미주 전 노선 매일 운항을 기념해, 아시아나항공은 다음달 31일까지 아시아나항공 인천 발 미주 노선 항공편에 탑승하는 고객들에게 최대 6000마일의 마일리지를 추가 제공하는 특별 이벤트와 탑승 완료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마트워치, 여행 파우치 등의 경품을 증정하는 고객 참여형 이벤트를 함께 진행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여객영업담당 두성국 상무는 “미주 전 노선 매일 운항으로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해 여행하시는 고객들께 보다 넓고 편리한 스케줄 선택권을 제공할 수 있게 된 것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며, “아시아나항공은 앞으로도 고객편의 향상을 위해 지속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