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프로야구단 ‘넥센히어로즈’와 2년 재계약
넥센타이어, 프로야구단 ‘넥센히어로즈’와 2년 재계약
  • 김형식 기자
  • 승인 2013.09.23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 넥센타이어가 프로야구단 넥센히어로즈와의 메인스폰서십을 2015년까지 2년 연장 계약했다.

넥센타이어는 23일 서울 방배동 넥센빌딩에서 이병우 영업본부장과 조태룡 넥센히어로즈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프로야구단 넥센히어로즈와의 메인 스폰서십 연장 계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로써 2010년 시즌부터 시작된 ‘넥센히어로즈’의 역사는 그 명성을 이어가게 됐고, 국내 프로야구팀 가운데 메인스폰서십을 토대로 운영되는 이례적인 성공사례를 만들어 내고 있다.

넥센타이어 이병우 부사장은 “그동안 양사는 서로간의 신뢰를 쌓으며, 기업과 야구단으로서 같이 동반 성장을 해왔다.”며 “앞으로도 기업차원의 스포츠마케팅을 넘어 국내스포츠산업 발전에도 기여하는 모범 사례를 계속 이어 나가 국민에게 더욱 친근한 브랜드로 거듭 나겠다.”고 밝혔다.

넥센히어로즈 조태룡 단장도 “지난 4년간 넥센타이어의 든든한 지원에 힘입어 넥센히어로즈가 양적, 질적 성장을 이루었다.”며 “앞으로도 좋은 동반자적 관계를 토대로 넥센히어로즈가 더욱 사랑받는 명문구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넥센타이어의 이번 메인스폰서 계약연장은 지난 4년간 프로야구를 통해 ‘넥센타이어’가 많은 국민들에게 보다 친숙한 브랜드가 되었던 점이 크게 작용했다.

특히 넥센히어로즈는 올해 꾸준히 상위권의 성적을 내며, 창단 첫 포스트시즌 진출이 사실상 확정된 가운데, 막판까지 치열한 순위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번 계약으로 넥센타이어는 경기장 내에서 브랜드광고와 다양한 프로모션으로 관중들과 친숙한 만남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넥센타이어는 이와 함께 미국 메이저리그 LA다저스를 포함해 애틀란타 브레이브스,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파트너십 체결 등 최대 타이어시장의 하나인 미국 내의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이어가고 있어 스포츠를 통한 글로벌 브랜드 인지도 강화에도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