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동남아 국가 품질 규격 인증 모두 획득
포스코, 동남아 국가 품질 규격 인증 모두 획득
  • 최영철 기자
  • 승인 2011.10.26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최영철 기자] 포스코가 동남아 수출 전 제품에 대해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에서 국가 인증 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3개 국가의 품질 규격 인증을 모두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포스코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열연, 냉연, 후판, 선재 등 동남아 향 수출 전 제품에 대해 국가 규격 인증 절차를 진행해 지난 5일 최종적으로 인도네시아로부터 냉연 제품 국가 규격 인증을 따내면서 동남아 3개국 품질 심사를 모두 통과했다.

이번 품질인증심사는 서류심사, 현장심사, 제품심사 등 3단계에 걸쳐 이뤄졌으며 제품 품질, 성능, 제조 공정 평가에서 수주 및 고객클레임 처리 프로세스 등의 운영관리 부문에 이르기까지 까다로운 과정을 포함하고 있다.

이들 동남아 3개국은 지난 2009년부터 자국으로 수입되는 모든 철강제품에 대해 국가 품질 인증 절차를 의무화 하도록 했다. 이 제도는 글로벌 금융 위기 이후 열악한 자국 산업을 보호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되었으며 동남아로 제품을 수출하는 외국기업에게는 실질적인 무역 장벽으로 작용해 왔다.

더불어 포스코는 국내 생산 제품과 함께 베트남 현지법인에서 생산하는 냉연제품에 대해서도 동남아 3국 품질 인증을 따냄으로써 해외에서도 국내 제품과 균일한 수준의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는 것을 인정받았다.

포스코는 지난 2010년 270만 톤 가량을 동남아로 판매했으며 이번 인증 획득을 계기로 동남아 향 수출 판매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는 동남아 시장뿐만 아니라 서남아 시장에서도 우위를 점하기 위해 인도 국가 규격 인증 의무화에 대비한 준비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어 글로벌 수출 경쟁력이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