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서 수원시장, 캄보디아 정부로부터 최고훈장 받아
김용서 수원시장, 캄보디아 정부로부터 최고훈장 받아
  • 김영희 기자
  • 승인 2007.05.02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서 수원시장은 수원시청을 방문한 캄보디아 시엠립주 오웅 오웬 제1부지사로 부터 캄보디아정부 국가재건훈장 금장을 수여 받았다.
김용서 수원시장이 5월 1일 수원시청을 방문한 캄보디아 시엠립주 오웅 오웬 제1부지사의 예방을 받는 자리에서 캄보디아정부 국가재건훈장 금장을 수여 받았다.

캄보디아 정부는 시엠립주의 정보화와 교육발전에 김용서 수원시장이 크게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해 국가차원에서 공식적으로 외국인에게 수여하는 훈장중 최고의 훈장인 캄보디아정부 국가재건훈장 금장을 수여하게 되었다고 오웅오엔 시엠립주 제1부지사를 통해 밝혔다.

김용서 시장은 훈장을 받는 자리에서 “캄보디아 정부와 시엠립주 정부에 감사드리며 이는 108만 수원시민에게 보내는 캄보디아 정부의 고마움의 표시로 생각딘다”면서 “그동안 시정운영에 적극 동참해 주신 시민여러분께 이 영광을 돌린다”고 말했다.

이날 수원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시엠립주 대표단 단장인 오웅 오웬 제1부지사는 그동안 수원시에서 시엠립주에 컴퓨터 및 교육기자재를 지원해준데 대해 거듭 감사를 표했다. 또한 시엠립주에 수원시가 적극 투자해 줄 것을 요청하는 등 상호 교류방안에 대해서도 폭넓은 의견을 나누었다.

수원시는 캄보디아 시엠립주와 지난 2004년 7월 16일 자매결연을 맺은 이래 상호 대표단을 파견하는등 활발한 교류를 하고 있으며 두차례에 걸쳐 의류 및 교육 기자재를 전달한 바 있다.

특히 올해 2월 7일 캄보디아 시엠립주에서 소우피린 주지사를 포함한 양도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수원시민이 기증한 컴퓨터, 의류 및 학용품, 교육기자재 등을 전달해 주민으로부터 뜨거운 환영을 받은 바 있다.

또 김 시장은 지난 2004년 9월에도 자매도시에 수원시민이 보낸 물품을 전달해 주고 당시 캄보디아정부 훈센총리훈장을 받은바 있어 캄보디아 정부와도 각별한 인연이 있는 것으로 알려 졌다.

한편 시엠립주는 세계문화유산 앙코르와트와 톤레삽 호수가 있는 아름다운 천혜의 관광지역으로 연간 100만명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이중 한국인 관광객이 30만명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캄보디아 왕국 제2의 경제.관광도시로 우리에게 잘 알려져 있는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