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녹색소비-ESG 얼라이언스’ 참여…'녹색소비 생태계 조성·ESG 활동에 동참'
KB국민은행, ‘녹색소비-ESG 얼라이언스’ 참여…'녹색소비 생태계 조성·ESG 활동에 동참'
  • 이호준 기자
  • 승인 2021.12.08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중립 위해 녹색소비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
▲8일 서울시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녹색소비-ESG 얼라이언스 출범식'에서 (왼쪽 다섯번째)김진영 KB국민은행 브랜드ESG그룹대표와 (왼쪽 여덟번째)한정애 환경부 장관 및 참여단체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시사매일 이호준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8일 녹색소비 생태계 조성과 ESG 활동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환경부가 주최하는 ‘녹색소비-ESG 얼라이언스’ 협약식에 참여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서울시 광진구 워커힐호텔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진영 KB국민은행 브랜드ESG그룹대표와 한정애 환경부 장관 및 참여단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녹색소비-ESG 얼라이언스’ 협약식은 환경표지 중심 녹색소비·생산 선순환 구조 확립과 지속적인 논의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업무협약이다. KB국민은행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환경표지 인증제품의 소비 활성화를 위한 인센티브 발굴을 위해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탄소중립과 녹색소비 활성화를 위한 역할을 성실히 이행해 나갈 예정” 이라며 “친환경 우수기업을 위한 금융지원과 인센티브 발굴에도 적극 협조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KB Green Wave ESG 우수기업대출’, ‘KB Green Wave 1.5℃ 금융상품’ 등 다양한 친환경 금융상품 출시를 통해 녹색금융 확산과 정착을 위해 노력해왔다. 임직원과 고객이 함께하는 ‘KB Green Wave 必환경 캠페인’을 통해 종이통장/복사용지 줄이기, 일회용품 줄이기 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