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인덕션티슈·딥클린젤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 선정
LG생활건강, 인덕션티슈·딥클린젤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 선정
  • 김용환 기자
  • 승인 2021.09.07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료 안전성 평가 완료…제품 겉면에 문구·마크 표기
“화학성분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제품”

【시사매일 김용환 기자】LG생활건강의 홈스타 인덕션 클린 티슈와 피지 딥클린젤이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으로 선정됐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세정·살균제 ‘홈스타 인덕션 클린 티슈’()와 세탁세제 ‘피지(Fiji) 딥클린젤’이 환경부와 시민단체가 심사한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으로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은 생활화학제품 안전관리 자발적 협약 참여기업과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 노동환경건강연구소, 환경부가 함께 성분의 안전성 등급을 검토해 화학성분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에 부여하는 문구이다.

이 협약에 가입한 기업이 안전성 평가를 받은 원료를 사용하고 전성분을 공개한 제품을 출시하면, 민·관·학 전문가로 구성된 ‘화학물질저감우수제품 심사위원회’에서 적합 여부를 판정한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홈스타 인덕션 클린 티슈는 식물계 세정 성분과 발효 에탄올로 요리 중 발생하는 각종 기름 때, 물 얼룩 등을 깔끔하게 세정해 준다. 대장균 등 각종 세균과 바이러스를 99% 제거할 수 있는 인덕션 전용 티슈로, 넓고 도톰한 특대형 사이즈여서 1장으로도 간편하게 청소할 수 있다. 살균(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폐렴간균, 녹농균, 칸디다균)은 99.9%, 바이러스 불활화(COVID-19, Feline, Influenza A)도 99.9% 제거된다.

피지 딥클린젤은 7가지 마이크로 효소를 함유한 세탁세제로, 각종 얼룩을 말끔히 씻어내고 냄새의 원인이 되는 피지와 단백질을 제거해준다. 딥클린젤은 세탁 중 발생하는 오염을 방지하는 ‘재오염방지’ 처방으로 세탁 후 더욱 상쾌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이와 관련해 LG생활건강은 이들 두 개 제품의 포장재 겉면에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 문구와 마크를 표시할 수 있다.

박헌영 LG생활건강 전무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생활화학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민·관이 함께 검증하는 제도”라며 “믿고 구매할 수 있는 ‘화학물질저감 우수제품’이 확대될 수 있도록 안전한 원료 발굴 및 제품 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