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포스텍,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기술검증 수행
하나은행・포스텍,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기술검증 수행
  • 이호준 기자
  • 승인 2021.04.14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상 시나리오 검증해 디지털화폐 정상 유통 가능 시스템 구축 예정

【시사매일 이호준 기자하나은행은 포항공대(포스텍) 크립토블록체인연구센터와 함께 중앙은행 디지털화폐(CBDC) 기술검증을 수행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하나금융그룹은 작년 8월 국내 금융권 최초로 디지털 뉴딜 추진을 위해 포스텍과 함께 테크핀 산학협력센터를 설립한 바 있다.

이번 산학협력은 블록체인 기술과 금융 분야를 공동으로 연구한 첫 사례라고 하나은행은 설명했다.

하나은행은 4월 말까지 한국은행이 CBDC를 발행할 때 예상되는 시나리오를 검증해 시중은행이 정상적인 유통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시범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기술 검증은 처리 속도가 빠르고, 서로 다른 블록체인과 연계가 용이한 코스모스(Cosmos) 플랫폼을 통해 진행하고 있다.

중앙은행의 CBDC 발행 후 시중은행에서의 공급, 개인의 교환 및 이체와 결제 등 디지털화폐가 실물화폐처럼 원활하게 융통될 수 있는지 다양한 시나리오에 대해 검증을 진행 중이라는 것.

또한 CBDC의 일반적인 화폐 기능 테스트뿐만 아니라 특정 업종이나 특정 지역에서만 결제되도록 하거나 일정 기간만 사용되도록 조건 설정도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중앙은행의 통화 정책이 반영될 수 있도록 설계하고 있다고 하나은행은 밝혔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이번 가상 시나리오 검증을 시작으로 한국은행의 CBDC 컨설팅 결과를 반영해 추가 기술검증을 수행하겠다하나은행은 이번 연구를 시작으로 CBDC도입에 동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