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정]서울시 행정1·2부시장 동반 사임
[동정]서울시 행정1·2부시장 동반 사임
  • 김미경 기자
  • 승인 2011.10.28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김미경 기자] 서울시(시장 박원순)는 10.26 보궐선거를 통해 27일부로 제35대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이 취임하면서 그동안 시장 권한대행으로 일해오던 권영규 행정1부시장과 기술 분야 업무를 총괄해오던 김영걸 행정2부시장이 동시에 자진 사퇴 의사를 밝히고 동일자로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서울시 행정1·2부시장은 대통령이 임면권을 갖고 있는 국가직(정무직,차관급)으로, 이날 서울시의 면직제청에 따라 대통령 재가를 거쳐 28일자로 최종 면직처리될 것으로 알려졌다.

권영규 前 행정1부시장은 “새롭게 시민의 선택을 받은 박원순 시장님과 후배 공무원들에게 시정을 맡기고 떠날 수 있어 매우 마음 든든하다”고 그간의 소회를 밝히면서, 특히 “신임 시장님이 서울시 간부 공무원들과 첫 인사를 나누는 자리에서 서울시 공무원들의 역량을 높이 평가해준데 대해 감사하다”며 “시민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당선되신 만큼, 앞으로도 시정을 잘 이끌어 성공한 시장으로 기억되길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김영걸 前 행정2부시장은 “지난 30여년간 청춘을 바쳐 일해온 서울시를 명예롭게 떠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감사한 마음”이라며, “후배 공무원들이 박원순 시장님을 모시고 앞으로 더욱 더 신명나게 일함으로써 시민들의 행복지수를 지속적으로 높여 나가길 기원한다”고 퇴임의 변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