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석유화학, 신용보증기금에 20억원 출연
남석유화학, 신용보증기금에 20억원 출연
  • 김창한 기자
  • 승인 2011.09.20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 300억원 중소기업에 지원
[시사매일=김창한 기자] 호남석유화학과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중소기업의 원활한 구매지원을 위해 호남석유화학 본사에서 '대․중소기업 동반성장을 위한 출연협약' 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호남석유화학은 신보에 20억원을 일시에 출연하고, 신보는 이를 재원으로 출연금액의 15배인 300억원의 신용보증을 호남석유화학이 추천하는 중소기업에게 지원하게 된다.

이번 협약의 지원 대상은 호남석유화학의 1차 협력업체와 직접거래가 없는 2차 협력업체까지 확대함으로 보다 많은 중소기업에게 보증 혜택이 돌아갈 전망이다.

정범식 호남석유화학 대표이사는 “이번 출연은 당사 고객뿐만 아니라 고객사의 매출처까지 지원을 확대함으로써 신용보증으로 연간 지원효과가 2400억원에 달하는 등 실질적인 상생지원책이라는데 의의가 있다.”며, “향후 호남석유화학은 동반성장의 사회적 가치실현과 함께 중소기업의 성장을 위해 더욱 적극적인 역할을 다할 것이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같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2008년에 이어 두 번째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안택수 신보 이사장은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호남석유화학의 출연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출연금액과 지원업체도 대폭 확대되는 등 새로운 동반성장의 모델이 되고 있다”며, “신보는 이번 협약보증에 적극 나서 대․중소기업이 동반성장하는 데 튼실한 가교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