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지난해 국내 최초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실시…'참여자 4000명 돌파'
안랩, 지난해 국내 최초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실시…'참여자 4000명 돌파'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1.11.25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3377명 대비 참여 인원 898명(26.6%) 증가
현재까지 누적 7652명 견학 참여
ICT 기업 특성 살린 ESG경영 활동(S분야 사회가치실현) 일환으로 지속 전개

【시사매일 김태훈 기자】지난 2020년 3월 국내 최초로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을 실시했던 안랩이 올해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참여자 수 4000명을 넘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총 참여인원은 4275명으로 이는 지난해 3377명보다 898명(26.6%) 증가한 수치이다.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은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실시간 온라인 견학 프로그램이다. 인터넷에 연결된 PC나 스마트폰만 있으면 어디서든 인원제한 없이 견학에 참여(접속) 할 수 있다. 또한 오프라인 견학과 동일하게 기업 소개, IT · 보안 직무 소개, 필수 보안 정보 전달, 직무 멘토링, 사옥 투어 등 다양한 콘텐츠 전달이 가능하다.

지난해 3월부터 현재까지 국내 도서벽지부터 이집트, 모로코 등의 국가에 이르기까지 국내외 중 · 고 · 대학생 등 총 7652명이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에 참여했다.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의 특징은 실제와 같은 '현장감'이다. 견학 참여자들은 1인칭 시점의 화면으로 회사 내 다양한 공간을 둘러볼 수 있어 실제 견학을 온 것과 같은 체험이 가능한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또 참여자가 실시간 채팅으로 질문하면 진행자나 전문가의 상세한 답변을 즉시 들을 수 있고, 채팅방 매니저가 문자로 추가 궁금증을 해소해주는 점 역시 장점으로 꼽았다.

안랩은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을 국내 최초로 기획하고 운영한 노하우를 모아 올해 3월 ‘매뉴얼북’을 발간하고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견학을 진행하려는 기업 및 기관 등에 무료로 매뉴얼북을 제공해 청소년들이 다양한 온라인 학습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인치범 안랩 커뮤니케이션실 상무는 “원거리에서도 대규모 인원 참여가 가능하고 IT·보안 분야에 특화된 정보 제공이 가능하므로 ‘위드 코로나’ 시대에도 견학 수요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내년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참여를 원하는 학교나 기관·단체는 참여 인원과 희망 일자 등을 기재해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한편 안랩은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 외에도 보안·개발지식 공유 유튜브 채널 ‘삼평동연구소’ 운영, 보안위협 피해 예방을 위한 생활 밀착형 보안 정보 전달 웹툰 ‘오늘부터 G.A.B님과 함께 살게 되었습니다’ 연재 등 ICT 기업의 특성을 살린 안랩만의 ESG경영(사회적 가치)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