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헬스 분야 빅데이터 센터 구축 국책사업 따내
LG유플러스, 헬스 분야 빅데이터 센터 구축 국책사업 따내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1.07.2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세대 원주산학협력단과 라이프로그 관련 데이터 융합 생산 추진

【시사매일 김태훈 기자LG유플러스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데이터댐 구축을 위한 국책사업의 라이프로그(헬스)’ 분야 빅데이터 센터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국책사업은 산업 전반에 필요한 데이터의 축적활용을 활성화하고, 데이터의 유통 거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빅데이터 센터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라이프로그를 비롯해 금융, 유통소비 등 16개 분야에서 빅데이터 센터를 구축해 각종 데이터를 수집분석관리한다는 계획이다.

라이프로그 분야의 빅데이터 센터로 선정된 LG유플러스는 앞으로 수행기관인 연세대 원주산학협력단과 함께 라이프로그 관련 데이터 융합 생산을 추진한다.

시간대별 유동인구, 통화량, IPTV 및 유플러스 모바일tv 시청 이력 등 LG유플러스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통신 관련 데이터와 10개 빅데이터 센터에서 축적 중인 라이프로그 데이터를 연계해 헬스 통신 데이터를 융합 생산한다는 것.

이렇게 생산된 데이터는 향후 라이프로그 빅데이터 플랫폼 이용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된다.

박종욱 LG유플러스 최고전략책임자(CSO)중소기업스타트업 등이 고객가치를 높이기 위해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향후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으로 확보 가능한 체계를 구축해 주요 헬스 사업자들과의 공동 사업 모델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