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5억달러 유로본드 발행…4.6배 주문 유치
산업은행, 5억달러 유로본드 발행…4.6배 주문 유치
  • 이호준 기자
  • 승인 2020.04.08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 이호준 기자】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7일 아시아 및 유럽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5억달러(한화 약 6100억원) 규모의 유로본드(채권)를 발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채권은 3년 만기 변동금리채 구조로 발행됐다.

글로벌 금융시장의 변동성 증폭으로 매우 약화된 투자 성향에도 불구하고 외화 산금채는 AA등급 안전자산으로 인식되며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과 신뢰를 재확인했다.

산업은행은 코로나 사태 등으로 전세계 채권발행시장이  위축된 상황 속에서 단기·FRN(변동금리채권) 투자수요를 선 파악하고 발행을 추진했다. 

발행금액 대비 약 4.6배의 주문을 유치하며 당초 목표인 3억 달러보다 2억 달러 증액 발행했으며, 견조한 투자수요를 기반으로 발행금리 또한 최초 제시 가이드라인(Initial Price Guidance) U$ Libor + 180bp area 대비 35bp 축소된 레벨에서 결정됐다. 

산업은행은 이번 발행을 통해 향후 국내기관의 해외 공모 채권시장 재진입을 위한 발행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계 기관의 USD 공모채 발행은 코로나 사태 본격화 등으로 지난 2월 10일 산업은행의 15억 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이후 단절됐으며, 이번 발행으로 한국계 기관의 외자조달시장 재진입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