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주택 매매거래량 10만 건, 전월세 거래량 17.4만 건"
"1월 주택 매매거래량 10만 건, 전월세 거래량 17.4만 건"
  • 홍석기 기자
  • 승인 2020.02.20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국토교통부

【시사매일 홍석기 기자】1월 주택 매매거래량이 10만1334건으로 전월 11만8415건 보다 14.4% 감소했고 전년동월 5만286건 보다 101.5% 증가했으며 5년 평균 6만4173건 비해 57.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토부가 발표한 '1월 주택 매매거래량 및 전월세 실거래'에 따르면 1월 주택 매매거래량이 10만1334건으로 전월 11만8415건 보다 14.4% 감소했고, 전년동월 5만286건 보다 101.5% 증가했으며 5년 평균 6만4173건 비해 57.9% 증가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1월 수도권 거래량은 5만5382건으로 전월 대비 11.2% 감소했고 전년동월 대비 146.3% 늘어나 지방은 4만5952건으로 전월 대비 18.0% 줄었고 전년동월 대비 65.3% 늘어 5년 평균 1월 거래량 대비로는 수도권은 84.8%, 지방은 34.4%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형별로는 1월 아파트 거래량은 7만5986건으로 전월 대비 13.6% 줄었고 전년동월 대비 142.7% 늘어나 비아파트는 2만5348건으로 전월 대비 16.8% 줄었으며 전년동월 대비 33.5% 늘어 5년 평균 1월 거래량 대비로는 아파트는 77.5%, 비아파트는 18.6% 각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1월 확정일자 자료를 바탕으로 집계한 전월세 거래량(이하 전월세 거래량)은 17만3579건으로, 전월 16만6585건 대비 4.2%, 전년동월 16만8781건 대비 2.8%, 5년평균 13만6805건 대비 26.9% 각각 증가했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비중은 38.3%로 전월 39.3% 대비 1.0%포인트 줄었고 전년동월 39.3% 비해 1.0%포인트 줄었다.

지역별로는 1월 수도권 거래량은 11만3942건으로 전월 대비 5.6%, 전년동월 대비 4.6% 각각 늘었고, 지방인 경우는 5만9637건으로 전월 대비 1.7% 늘었고 전년동월 대비 0.4%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유형별로는 1월 아파트 거래량은 8만5644건으로 전월 대비 0.2%, 전년동월 대비 6.2% 각각 증가했고, 비아파트는 8만7935건으로 전월 대비 8.4% 증가했으며 전년동월 대비 0.3% 감소했다.

임차유형별로는 1월 전세 거래량은 10만7089건으로 전월 대비 5.9%, 전년동월 대비 4.5% 각각 증가했고 월세는 6만6490건으로 전월 대비 1.6%, 전년동월대비 0.3% 각각 늘어났다.

유형별 월세비중은 1월 아파트 월세비중은 32.4%로 전년동월 대비 1.0%포인트 감소했으며 비아파트인 경우도 44.1%로 0.5%포인트 감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