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 개최
LG화학,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 개최
  • 김태훈 기자
  • 승인 2020.01.16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부터 한달 간 대전, 여수, 대산 등 사업장 인근 중학생 200여명 초청
과학기술 분야 직접 체험 및 진로설계 대학생 멘토링 진행
▲15일 LG화학 화학캠프 참가학생들과 대학생 멘토가 한 팀을 이뤄 팀 소개를 하고 있다.(LG화학 제공)

【시사매일 김태훈 기자】LG화학이 청소년 대상 유망 과학기술 분야 체험 기회 제공 및 진로설계 지원에 나선다.

LG화학은 기아대책, 동아사이언스와 함께 15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총 네 차례에 걸쳐 대전, 여수, 대산, 서울 등 주요 사업장 인근 200여 명의 중학생들을 초청해 ‘젊은 꿈을 키우는 화학캠프’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 캠프는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해 미래 인재 역량을 키워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청소년 대상 사회공헌활동으로 200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60차수 진행, 72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지난 15일 시작된 새해 첫 캠프는 LG화학의 대전 기술연구원, 오창공장 인근 중학생 50여 명을 대전 라온컨벤션호텔로 초청해 2박 3일간 진행된다.

이번 화학캠프에선 서울, 충청도, 전라도, 경상도 4개 권역별에서 선발된 60여 명의 화학 및 교육 관련 전공 대학생 멘토단을 중심으로 과학기술 분야 직접 체험 및 진로 설계에 대한 전문적인 멘토링이 진행된다.

구체적으로 학생들이 기업가가 돼 팀별 아이디어를 사업화 하는 ‘미래 인재 키움 프로젝트’ 부터 전기자동차 만들기, 드론 레이싱 등 미래 유망 과학기술을 체험하고 관련 직업을 탐색하는 ‘내일 상상 캠퍼스’, 대학생 멘토들의 진로 코칭 프로그램인 ‘DREAM TALK’ 까지 학생들의 진로 탐색에 실질적 동기부여가 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이외에도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학습하고 새로운 직업을 그려보는 ‘JOB 캔버스’ , 과학기술의 양면성을 학습하는 ‘영화로 만나는 과학기술과 윤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 상무는 “청소년들이 일찍부터 미래 설계에 대해 고민해보고 꿈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이번 화학캠프를 준비했다”며 “학생들이 자신만의 미래를 그려가는 데 동기를 부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LG화학은 지속적인 과학 교육 기부 활동 및 미래 과학 인재 양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2018년 11월 교육부 지정 ‘교육기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