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자격시험 수험표 제시하면 이용요금 20% 할인 받는다
국가자격시험 수험표 제시하면 이용요금 20% 할인 받는다
  • 최영철 기자
  • 승인 2019.10.21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 최영철 기자】21일부터 이용실을 이용할때 국가자격시험 수험표를 제시하면 이용요금 할인 받을 수 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사)한국이용사회중앙회와 협약을 맺고 전국 1000여개 회원사 이용실에서 공단이 시행하는 국가자격시험의 수험표와 신분증을 제시하면 수험자 본인의 이용요금 20%를 할인해 준다고 21일 밝혔다.

‘원서 접수일로부터 6개월 내’ 수험표로 할인받을 수 있으며 혜택제공 기간은 내년 4월까지다.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용실의 상세 정보는 국가자격정보 누리집 큐넷(www.Q-net.or.kr)과 중앙회 누리집(kbca.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단 김동만 이사장은 “지난해 531개 국가자격시험에 응시한 수험자 수는 380여만 명에 이른다”며 “협약을 계기로 많은 수험자들이 할인 혜택을 누렸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지난 7월부터 메가박스와 협업해 수험자에게 영화 및 팝콘 콤보 메뉴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호텔과 의원, 여객선 운임 등에 대해서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밖에도 내달 22일까지 기사 제4회 실기시험 접수자를 대상으로 GS25 편의점에서는 ‘카페25 아메리카노’ 증정 행사도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