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KSI서 증권투자부문 1위 선정
신한금융투자, KSI서 증권투자부문 1위 선정
  • 유진래 기자
  • 승인 2019.10.18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 유진래 기자】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는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KSI) 증권투자부문 1위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는 한국표준협회와 KDI국제정책대학원이 공동 개발한 조직의 지속 가능성을 측정하는 지수이다.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 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지속 가능성과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기업경영 활동의 영향을 얼마나 적극적으로 관리, 개선하는지 여부를 평가한다.

신한금융투자는 고객, 협력사, 지역사회, 임직원 등 경영환경 내에서 중요하게 대두되는 거시적인 지속가능성 이슈에 대해 전략적으로 대응하는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인권, 노동관행, 환경 분야 등과 관련한 영역에서도 신한금융투자는 사회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적극적으로 관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신한금융투자의 이번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지수 증권투자 부문 1위 수상은 고객, 협력사, 지역사회로부터 국제 기준에 부합하는 사회적 책임 활동을 실시하고 있음을 인정받은 것으로 의미가 크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2019년 한국서비스 품질지수 2년 연속 1위, 환경경영체계 인증(ISO14001) 획득 성과도 이뤄냈으며, ‘자본시장 Top Player’로서 ESG(Environment, Social, Governance)를 고려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