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러웨이골프, 업계 최초 단독 운영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 오픈
캘러웨이골프, 업계 최초 단독 운영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 오픈
  • 김형식 기자
  • 승인 2019.05.17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캘러웨이 본사 퍼포먼스센터를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시설과 규모
최첨단 전문 장비로 정확한 클럽 피팅 서비스 제공
업계 최초 단독 운영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 프로선수들을 위해 탄생
▲캘러웨이골프는 사우스스프링스 컨트리클럽에 국내 최대 규모의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를 오픈했다.

【시사매일 김형식 기자】캘러웨이골프는 경기도 이천 명문 골프장인 사우스스프링스 컨트리클럽에 국내 최대 규모의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를 오픈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로써 캘러웨이는 국내에서 골프업계 최초로 단독 운영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를 보유하게 됐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캘러웨이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는 캘러웨이가 전세계 무대에서 최고의 기량을 발휘하고 있는 프로 선수들에게 더 나은 지원을 하기 위한 목적으로 탄생됐다.

최근 국내 투어 공식 기록업체 씨앤피에스(CNPS) 조사 결과캘러웨이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드라이버, 페어웨이 우드, 하이브리드, 아이언, 퍼터 사용률 1위를 기록중이다. 또한 KPGA 투어에서 2주 연속 소속 선수가 우승을 거머쥐면서 드라이버 우승률 1위를 기록했다.

캘러웨이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스베드에 있는 캘러웨이 미국 본사 퍼포먼스센터를 그대로 옮겨 놓은 듯한 시설과 규모를 자랑한다. 크게 클럽 스튜디오, 라운지, 부대 시설 등 총 3가지 테마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먼저, 클럽 스튜디오 공간은 최첨단 전문 장비들을 갖추고 있어 스윙 분석부터 클럽 피팅까지 골퍼들을 위한 모든 서비스를 원스탑으로 제공한다. 다양한 클럽과 샤프트를시타 할 수 있으며 트랙맨 시스템으로 정확한 클럽 피팅이 가능하다.

기존 인도어 퍼포먼스센터는 전장이 짧아 예측 데이터로 분석을 진행했지만 캘러웨이의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는 약 200M의 전장으로 더 정확하게 골퍼의 구질과 탄도, 비거리를 분석할 수 있다.

클럽 스튜디오 공간 내 퍼터 스튜디오가 별도로 있어 넘버원 퍼터 브랜드 오디세이의 다양한 퍼터를 시타해 볼 수 있으며 트랙맨시스템을 통한 정확한 퍼터 피팅을 받을 수 있다.

전문 피터들이 클럽을 제작하는 작업실이 있으며, 클럽 제작 및 순서 대기 시 편히 쉴 수 있는 공간도 마련돼 있다. 라운지 공간에는 캘러웨이 전문 스텝들이 상시 근무하며 상담 및 클럽 제작에 필요한 모든 항목을 지원해준다. 선수들이 편하게 휴식을 취할 수도 있다.

이 밖에도 그늘막이 완비된 11개의 드라이빙 레인지 타석, 피팅 받은 퍼터를 바로 테스트할 수 있는 연습 그린, 웨지를 테스트 할 수 있는 연습 벙커, 캘러웨이 투어밴 등 다양한 부대 시설이 마련돼 있다.

현재는 캘러웨이 소속 선수들만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 이용이 가능하지만, 올 하반기 중에는 모든 프로 선수들에게 오픈 될 예정이다.

캘러웨이골프 김흥식 전무는 “최첨단 시설과 최대 규모를 갖춘 아웃도어 퍼포먼스센터를 통해선수들에게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보다 체계적이고 정확하게 지원할 수 있게 됐다” 며 “선수들이 경기력을 향상시키고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