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영재, 솔로 가수로 ‘2막’ 연다
BAP 영재, 솔로 가수로 ‘2막’ 연다
  • 이인영 기자
  • 승인 2019.03.18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B.A.P 출신 '영재'(사진제공=JWORLD)

【시사매일=이인영 기자】그룹 B.A.P 출신 영재가 솔로 가수로서 ‘2막’을 연다.

최근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영재는 오는 4월 중순 앨범을 발표하며 솔로 가수로서 첫 발을 내딛는다. 영재는 계약 만료 후 유수의 연예기획사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았으나 오랜 고민 끝에 신생 기획사를 설립하고 독립적으로 활동하기로 결정했다.

영재 측은 "‘B.A.P의 영재’가 아닌 ‘솔로 가수 영재’로서 새로운 모습과 다양한 음악적 색을 보여드릴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홀로서기를 결심하게 됐다"며 "4월 발표하는 앨범에서는 영재의 신선하고 폭넓은 음악적 시도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영재는 4월 앨범 발표 후 5월 국내 팬들을 직접 만나는 팬미팅을 계획 중이다. 새 앨범으로 인사를 드리며 오랫동안 영재를 지지하고 응원해준 팬들에게 보답하는 자리로 만들겠다는 각오다.

영재 측은 "좀 더 빨리 팬들과 만나는 자리를 만들려 했으나 홀로서기를 시도하는 가수로서 음악과 앨범으로 먼저 인사드리는 것이 옳다고 판단해 4월 앨범 발표, 5월 팬미팅을 계획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재는 솔로로 새로운 막을 열며 음악 활동 외에도 다양한 영역을 통해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영재는 지난해 이미 JTBC 앱드라마 ‘김슬기 천재’에서 주인공 천차돌 역을 맡아 촬영을 마쳤다. 이 앱드라마는 상반기 중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