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3000억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신한銀, 3000억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 이호준 기자
  • 승인 2019.02.25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시중은행 中 최저금리로 원화 신종자본증권 발행
기본자본 확충을 위한 선제적 발행으로 자기자본비율 +17bp상승

【시사매일 이호준 기자】신한은행은 3000억 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바젤Ⅲ 기준 적격)을 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5년 콜옵션을 보유한 영구채이며, 시중은행이 발행한 원화 신종자본증권 중 3년 연속 가장 낮은 금리인 3.3%로 발행된다. 최초 발행예정 금액은 2500억 원 이었으나, 모집금액의 2배가 넘는 응찰률 등 여러 투자기관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최종 3000억 원으로 발행금액이 결정됐다.

발행금액의 증액에도 불구하고 가장 낮은 금리로 발행금리가 결정됐고, 이번 발행을 통해 자기자본 비율이 17bp상승 하는 등 신한은행의 우수한 재무건전성과 리딩뱅크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이번 발행은 발행사와 인수단의 적극적인 IR을 통해 증권사, 생보사, 중앙회 등 투자자 저변을 넓혔다" 며 “이번 신종자본증권 발행으로 선제적 기본자본 확충 및 안정적인 자기자본비율 관리를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