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길 한국 대표에 박용순 사장 선임
카길 한국 대표에 박용순 사장 선임
  • 김자영 기자
  • 승인 2019.02.13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길 한국 대표 박용순 사장

【시사매일 김자영 기자】글로벌 동물영양기업 ㈜카길애그리퓨리나의 박용순 사장이 카길 한국 대표(Country Representative)직도 맡게 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로써 박용순 대표는 한국의 다양한 비즈니스를 통해 카길 한국의 성장전략을 이끌게 됐다.

박용순 카길 한국 대표는 1993년 카길애그리퓨리나 영업부로 입사해 영업부장, 전략판매부장, 영업이사, 영업 총괄 및 퓨리나 영업 본부장 등을 맡으며, 현장 중심의 폭 넓은 실전 경험을 바탕으로 고객과 함께하는 브랜드의 성장을 리드해 왔다.

2014년부터는 전략마케팅 본부를 총괄하며 ‘고객 중심’이란 신조를 바탕으로 우호적인 고객 중심 전략과 문화를 확장해왔다. 특히 2017년에는 카길 한국 진출 50주년을 맞아 2025년까지 국내 시장 점유율 확대와 동물영양 및 축산업의 선두주자로서 고객들에게 가장 신뢰받는 기업이 되겠다는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기도 했다.

박용순 카길 한국 대표는 “카길 한국은 국내에서 50년이 넘는 기간동안 안전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하겠다는 비전을 가지고 고객의 든든한 동반자로 성장해 왔다”며 “축적된 경험과 글로벌 수준의 기술을 통해 앞으로도 고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길 한국은 1956년 한국에서 처음 사업을 시작해 동물영양사업부문과 곡물, 유지종자사업부문, 육류사업부분으로 나눠 운영되는 글로벌 종합 식품곡물영양기업이다. 카길애그리퓨리나는 1967년 한국에 진출해 최고 수준의 동물 영양 제품 및 서비스를 국내 고객들에게 공급하고 있으며, 2015년 최대 사료 공장인 평택공장을 준공해 연간 160만 톤 이상의 사료를 생산·공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