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전설' 조용필, KPMA서 ‘땡스 투 유’ 부문 수상
'가요계 전설' 조용필, KPMA서 ‘땡스 투 유’ 부문 수상
  • 이인영 기자
  • 승인 2018.12.11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PMA "트리뷰트하는 마음을 담은 상, 공로상과는 달라"

KPMA "지금도 현역인 조용필이야말로 이 상의 취지에 정확히 부합하는 인물"
▲사진제공 :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대한민국 가요계를 대표하는 ‘전설’ 조용필이 올해 첫 회를 맞는 ‘2018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에서 ‘땡스 투 유’(Thanks to you) 부문의 수상자로 선정됐다.

오는 20일 오후 7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8 대한민국대중음악시상식’(이하 2018 KPMA)에서는 후배 가수들에게 희망이 되어주는 고마운 선배 가수에게 상을 전달하는 ‘땡스 투 유’ 부문이 진행된다.

KPMA 측은 "현 가요계를 이끌어가고 있는 후배들이 자발적으로 그들이 활동할 수 있는 터전을 마련해준 선배들에게 트리뷰트(헌정)하는 마음을 담아 드리는 상"이라며 " 형식적인 공로상, 감사패와는 달리 세대통합적인 의미를 가진 상"이라고 전했다.

‘땡스 투 유’는 올해 데뷔 50주년을 맞은 조용필이 진행한 콘서트의 부제목이기도 하다. 50년 동안 사랑해준 팬들을 향한 감사의 마음을 드러내는 메시지인데, 이와 마찬가지로 선배 가수를 향한 진심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땡스 투 유’라는 이름을 붙이게 됐고, 그 첫 회 수상자로 조용필이 선정됐다.

KPMA 관계자는 "50년 간 대한민국 가요계를 이끌며 지금 이 순간도 현역으로 왕성히 활동하고 있는 조용필이야 말로 이 상의 취지에 가장 부합하는 인물이라는데 모두가 공감했다"며 "조용필을 시작으로 매년 대한민국 가요 역사에 한 획을 긋고 후배들에게 귀감이 되는 선배 가수들에게 이 상을 수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2018 KPMA는 대한가수협회·한국연예제작자협회·한국음반산업협회·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한국음악저작권협회·한국대중문화예술산업총연합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시상식이다. 오는 20일 오후 5시 레드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올레티비 및 올레티비 모바일을 통해 생중계할 예정이며, 현재 올레티비 모바일 어플에서 각 부문별 투표 참여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