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신한은행장, 경기지역 산업공단 현장경영 나서
위성호 신한은행장, 경기지역 산업공단 현장경영 나서
  • 이호준 기자
  • 승인 2018.11.14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현장 방문 후 국내·외 경제 전망에 대한 세미나 진행
음악공연을 통해 어려운 경영 환경에서 기업체를 운영하는 고객들에게 힐링의 시간 선물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왼쪽)이 13일 인천에 소재한 대주 중공업을 방문해 박주정 대표이사로부터 제품에 대해 설명을 듣는 모습

【시사매일 이호준 기자】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은 13일 경기 지역 중소·중견기업 CEO들과 만찬 세미나를 진행하는 현장경영을 진행했다.

신한은행은 전국 주요 지역 기업들을 방문해 체감경기를 파악하고 기업활동의 고충과 금융 애로사항을 반영해 함께 성장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인천에 위치한 대주중공업을 방문해 철강 생산 및 물류시설을 둘러보고 기업의 현황 및 전망을 경청했고 14일 밝혔다.

이어 송도국제도시에 위치한 경원재 앰배서더 호텔에 경기지역 산업공단(남동·반월·시화·안산 등) 기업 CEO 48명을 초청해 ‘2019년 국내·외 경제 이슈 및 전망’이라는 주제의 강연을 듣고 만찬을 하며 고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쉽지 않은 경영환경에서 중소기업 운영에 힘쓰는 CEO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대중음악 속의 초일류 리더십’을 테마로 한 이두헌 밴드의 음악 공연을 함께 하며 고객들에게 신선한 힐링의 시간을 선물했다.

위성호 은행장은 “기업금융 솔루션과 신한금융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하여 고객의 성공을 돕겠다”며 “항상 기업의 고충과 애로사항에 귀 기울이는 든든한 상생의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올 상반기에도 전국을 순회하며 기업고객과 적극적인 소통을 펼친 바 있으며, 중소·중견기업의 지원을 위해 혁신기업 투자와 소상공인 성공 지원 컨설팅센터 운영, 금융 신상품 출시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