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IAA 상용차 전시회’ 참가…온∙오프로드 겸용 트럭·버스용 타이어 선봬
한국타이어, ‘IAA 상용차 전시회’ 참가…온∙오프로드 겸용 트럭·버스용 타이어 선봬
  • 최승준 기자
  • 승인 2018.09.19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로드 겸용 트럭·버스용 타이어와 시내버스용 타이어 전시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들과 파트너십 확대하며 글로벌 상용차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 제고

【시사매일 최승준 기자】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가 오는 20일부터 27일(현지시간)까지 독일 하노버에서 열리는 ‘IAA 상용차 전시회 2018(IAA Commercial Vehicles 2018)’에 참가해 글로벌 Top Tier 기술력의 트럭·버스용 타이어를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타이어는 '미래를 향한 주행(driving tomorrow)'이라는 전시회 슬로건에 맞춰 최신 제품들을 선보인다. 200평방미터 이상 규모의 전시장 내 부스에서 온∙오프로드 겸용 트럭·버스용 타이어와 시내버스용 타이어를 전시하며, 전시장 밖에도 별도의 공간을 마련해 다양한 브랜드 관련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온∙오프로드 겸용 트럭·버스용 타이어로는 '스마트워크 AM11(Smart Work AM11)', '스마트워크 DM11(Smart Work DM11)', '스마트워크 TM11(Smart Work TM11)' 등 3종이 전시된다. '스마트워크'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된 3종의 타이어는 기존 온∙오프로드 겸용 제품에서 내구성을 강화해 중장거리 이동 성능을 높이고 연비 개선 효과 측면에서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는 것이 특징이다.

함께 전시되는 시내버스용 타이어 ‘스마트시티 AU04+’는 내연기관 버스에 비해 차체가 무거운 전기버스에도 장착할 수 있도록 고하중 조건에서 주행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회전저항을 줄여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시킨 제품이다. 마일리지를 크게 향상시켰으며 젖은 노면이나 빙판, 눈길에서의 접지력이 우수해 높은 안전성을 제공한다.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Top Tier 기술력 기반으로 메르세데스-벤츠 트럭(Mercedes-Benz Trucks), 스카니아(Scania), 슈미츠-카고불(Schmitz-Cargobull) 등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들과의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며 글로벌 상용차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높여 나가고 있다.

또한 영국 버밍엄 국제 상용차 박람회(Commercial Vehicle Show), 타이어 쾰른(Tire Cologne) 등 주요 박람회에 지속적으로 참가해 글로벌 트럭·버스용 타이어 시장을 선도하는 프리미엄 브랜드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고 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글로벌 리딩 타이어 기업으로서 혁신적인 기술력을 반영한 트럭·버스용 타이어 포트폴리오를 적극적으로 확장해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하고 시장 트렌드에 대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