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 '쏠깃', 내달부터 서비스 개시
신한 '쏠깃', 내달부터 서비스 개시
  • 이호준 기자
  • 승인 2018.03.28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의 모든 창구서 태블릿PC를 활용한 상담서비스 진행

신한은행은 오는 4월부터 쏠깃(SOL kit) 서비스를 시작해 전국의 모든 창구에서 태블릿PC를 활용한 상담서비스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은행에서 상품 문의를 하다 보면 계속 쌓이는 각양각색의 접이식 안내장과 스크랩북, 직원은 필요한 상담자료를 찾아서 인쇄하느라 고객은 그 시간을 기다리느라 발생하는 불편함은 은행 창구에서 늘 벌어지는 일이다.

하지만, 이러한 풍경은 신한은행 쏠깃 출시로 바뀌어 갈 예정이다. 고객이 상담을 필요로 하는 상품에 대해 은행 직원은 상담 콘텐츠 관리 포털에 탑재된 1000여 가지가 넘는 상품을 고객의 태블릿PC에 즉시적으로 띄워 고객과 내용을 공유하면서 상담을 진행 할 수 있게 됐다.

고객이 태블릿PC의 상담자료를 가져가고 싶다면 언제든 직원에게 요청해 문자 메시지나 카카오 알림톡으로 전송받을 수 있다. 이후 필요할 때마다 휴대전화로 접속해 내용을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이다.

종이에 의존하지 않아 시간 절약, 환경보호도 가능하지만 가장 중요한 사항은 쏠깃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이 한 차원 높은 금융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됐다는 것이다. 신한은행은 상품을 직접 기획한 금융전문가들이 만든 전문성이 살아 있는 상담자료를 고객에게 직접 전달할 수 있는 디지털 환경을 구축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쏠깃 서비스는 기획단계부터 플랫폼 개념을 도입해 전국 어느 지점에서나 동일한 양질의 상담자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고객님과 직원 모두 더욱 편안하고 효과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