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차기 신한은행장 내정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차기 신한은행장 내정
  • 이호준 기자
  • 승인 2017.02.08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이호준 기자】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사진)이 차기 신한은행장 후보로 추천됐다.

신한금융지주는 7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소재한 신한금융 본사에서 개최된 자회사 경영관리위원회(자경위)에서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을 2년 임기의 신한은행장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자경위는 위성호 신한은행장 내정자가 신한금융지주 부사장, 신한은행 부행장, 신한카드 사장 등 다양한 경험을 통해 은행장으로서 요구되는 통찰력과 조직관리 역량을 고루 갖춘 인사이며, 카드 사장으로 재임하면서 빅 데이터(Big Data) 경영 선도를 통해 탁월한 성과를 창출하여 경영능력이 입증된 후보라고 평가했다.

특히,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해 은행장으로서 디지털, 글로벌 등 핵심분야에서 변화를 선도 해 나갈 뿐만 아니라, 견조한 성과 창출을 통해 신한은행의 리딩뱅크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자경위 위원들은 과거 신한사태와 관련해 시민단체가 위성호 후보를 위증 및 위증교사 혐의로 고발한 내용에 대해서는, 신한은행 준법감시인을 통해 자세히 설명을 듣고 논의 후에 은행장 후보로 추천하는데 있어 문제가 될 만한 사항이 아니라는 점에 뜻을 같이 했다.

또한, 조직의 미래를 이끌고 나갈 수 있는 역량과 비전을 가진 인재를 은행장 후보로 추천 하는 것이 현 시점에서 더욱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모았다.

이날 추천된 신한은행장 후보는 신한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 심의와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