警, 손길승 SKT 명예회장 ‘기소의견’ 검찰 송치
警, 손길승 SKT 명예회장 ‘기소의견’ 검찰 송치
  • 홍수정 기자
  • 승인 2016.06.03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 홍수정 기자】20대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당해 조사 받던 SK텔레콤 손길승(75) 명예회장이 성추행의 고의성이 인정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팀은 3일 손 명예회장의 성추행 피해자와 참고인 진술, 카페에 설치된 CCTV 영상 분석 결과 성추행 혐의가 인정돼 서울중앙지검에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밝혔다.

손 명예회장은 지난달 3일 지인이 운영하는 서울 강남구 소재 갤러리 카페에서 여성 종업원 A씨의 다리를 만지고 자신의 어깨를 주무르게 하는 등 반복적으로 추행한 혐의로 16일 고소당했다.

경찰은 강제추행방조 혐의로 함께 고소당한 카페 사장 조 모(71, 여)씨에 대해서는 피해자 A씨를 손 명예회장 옆자리에 앉힌 사실은 맞지만 성추행 행위를 예상했을 가능성이 낮다고 판단하고 불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손 명예회장은 고의성이 없었다고 혐의를 부인했지만 조사결과 경찰은 손 명예회장이 의도를 가지고 추행했다고 결론 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