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사고 희생자에 최대한 보상과 지원"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사고 희생자에 최대한 보상과 지원"
  • 강동균 기자
  • 승인 2015.07.04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2공장 사고에 큰 안타까움과 유감의 뜻 표시

【시사매일 강동균 기자】한화케미칼은 3일 오전 울산 제2공장이 폐수 잔류가스의 폭발로 인해 6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와 관련해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은 이번 발생한 한화케미칼 울산 2공장 사고에 대한 소식을 접하고 큰 안타까움과 유감의 뜻을 표하면서 경영진에게 이번 사고 희생자에 대해 임직원들의 사고에 준하는 최대한의 보상과 지원토록 했다.

또한, 사고 수습에도 만전을 기해 주기 바라고, 관련 공장 가동 정지를 포함해 안전과 관련된 필요한 조치를 모두 취하고, 철저하고 투명하게 사고를 조사해 줄 것과 이 같은 사고가 다시는 재발하지 않도록 그룹의 국내외 모든 사업장에서 철저한 안전 점검과 사고 예방 노력에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