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자이언츠, 시즌 적립 기부금품 불우이웃돕기 기탁
롯데 자이언츠, 시즌 적립 기부금품 불우이웃돕기 기탁
  • 김형식 기자
  • 승인 2012.12.12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일=김형식 기자] 올해로 5년째 연속 4강에 진출하며 부산시민들에게 야구도시로서의 자긍심과 즐거움을 선사한 롯데 자이언츠 프로야구단(대표이사 장병수)이 2012년 시즌 동안 롯데손해보험 등 협찬사로부터 적립한 기부금품을 부산시에 전달한다.

롯데 자이언츠 프로야구단은 오는13일 오전 11시 시청 7층 접견실에서 롯데자이언츠 장병수 대표이사를 비롯해 협력업체(롯데손해보험, 부산은행, 대한항공 등) 관계자, 주장인 조성환 선수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시즌 적립한 기금 증서를 부산시장에게 기탁하는 전달식을 갖는다.

롯데자이언츠는 지난 2006년부터 매년 프로야구 정규시즌 중 협찬사와 함께 기부금품 적립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롯데손해보험에서 홈경기 승리 시 100만 원, 강민호·전준우 선수 홈런 시 각 100만 원, 기타선수 홈런 시 50만 원 등을 기탁하는 ‘희망 포인트’ 행사로 1억 원을 모은 것을 비롯 △부산은행에서 ‘러브 포인트’ 행사(롯데 승리 30만 원, 송승준 홈경기 승리 50만 원, 홍성흔 선수 2루타 20만 원 등)를 통해 2380만 원을 전달한다.

또한 △대한항공에서 ‘사랑의 항공권’ 행사(홈경기 승리 및 홈경기 홈런 시 왕복항공권 1매)로 1190만 원 △좋은삼선병원에서 ‘사랑의 도루저지’ 행사(강민호 도루저지 시 수술 1회)로 저소득층 환자에 대한 무료 인공관절 수술 12회 △팔도에서 ‘사랑의 난방유’ 행사(전준우 루타당 20L)로 등유 440L 등 10개 협찬사가 총 1억9493만3000원 상당의 기부금품을 마련했다.

부산시는 이날 전달식에서 롯데구단 대표이사 및 협력업체 대표이사에게 감사의 뜻을 담은 공로패와 감사패를 수여할 계획이며, 기탁된 기부금품은 지역 복지시설 및 저소득계층, 유니세프, 군부대 등에 전달돼 훈훈한 정을 나누게 된다.

한편, 롯데자이언츠는 지난 2006년 3800만 원, 2007년 4300만 원, 2008년 7400만 원, 2009년 9900만 원, 2010년 1억700만 원, 2011년 2억800만 원 상당의 기부금품을 전달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