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내달 5일부터 美'댈러스' 화물기 취항
아시아나, 내달 5일부터 美'댈러스' 화물기 취항
  • 김형식 기자
  • 승인 2012.08.23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시사매일] 아시아나항공이 오는 9월 5일부터 인천~댈러스 노선에 화물기를 취항한다고 23일 밝혔다. 

아시아나는 매주 월, 수, 금, 토, 일요일 오후 10시 40분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앵커리지를 거쳐 다음 날 댈러스에 도착하는 신규 노선을 개설하고, 해당 노선에 보잉 747-400 화물기를 투입할 계획이다.

아시아나는 댈러스 지점이 기존의 애틀랜타,

마이애미 지점과 함께 미국 남부 시장의 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2014년 브라질 월드컵,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등 굵직한 스포츠 이벤트로 성장이 예상되는 남미 시장과의 접근성을 고려해 금번 취항을 결정했다.

또한, 금번 댈러스 취항으로 IT 산업 제품 등 국내발 수출 물량 및 현지 신규 물량의 유치가 기대될 뿐만 아니라 아시아나항공의 미주 화물 네트워크가 대폭 강화되어, 미국 시장 내 경쟁력을 크게 향상시킬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