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국내선 운임 평균 9.9% 인상
아시아나항공, 국내선 운임 평균 9.9% 인상
  • 최영철 기자
  • 승인 2012.07.1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경제신문/시사매일] 아시아나항공(대표: 윤영두)이 8월 3일부터 국내선 전 노선의 항공운임을 평균 9.9% 인상한다.

금번 인상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의 국내선 운임은 할인운임(월~목) 평균 6%, 기본운임(금~일) 평균 12%, 성수기 및 탄력할증운임 평균 15%가 인상된다.

아시아나항공은 항공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2004년 8월 이후 약 8년간국내선 운임을 동결해 왔으나, 지속적인 소비자 물가 및 원가 상승과 대체교통수단의 발달로 인한 항공 수요 감소로 국내선 영업 환경이 악화되어 불가피하게 운임 인상을 단행했다. 다만, 8월 2일까지 항공권을 발권하는 고객들은 인상 전의 운임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이 밖에도, 아시아나항공은 국내선 운임 인상과 함께 제주노선 주중 탄력할인 운임을 신설한다. 아시아나는 주중 특정 시간대 탄력 할인 운임을 신설함으로써 현행 보다 저렴하게 항공권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했다.

탄력 할인 운임 적용 운항편은 내륙발 제주행의 경우 월~목요일 06시대 및 12시 이후 출발편, 제주발 내륙행의 경우 월~목요일 오후 3시59분 이전 및 오후 9시대 출발편이며 할인운임 대비 평균14% 저렴한 가격으로 운영된다. 또한, 구매 시점에 제한이 없으며, 공항에서 출발 당일에도 구매가 가능하다.